단독주택

부동재

전북 전주시 단독주택 (2020)

전북 전주시 덕진구 만성동
용도 단독주택
구조 철근콘크리트조
설계건축사사무소 예감
시공(주)그리크지않은집
인테리어N/A
사진N/A
설계 기간4개월
시공 기간5개월
대지면적260.10㎡ (78.70평)
건축면적93.93㎡ (28.42평)
연면적177.13㎡ (53.59평)
층수지상 2층
가구수1가구
준공년도2020년

Exterior

전라북도 전주 혁신도시에 위치한 ‘부동재’는 연면적 177.13㎡(약 53.58평), 지상 2층 규모의 단독주택으로 단 란한 네 식구를 위한 공간이다. ‘집’이란 곳은 그 장소에서 생활하는 사람의 삶을 담는 공간이다. 집이란 장소 에 건축주 가족의 취향과 삶이 묻어나고 한 켜 한 켜 소중한 추억들을 쌓아갈 수 있는 행복한 안식처를 만들 고자 하였다.

‘부동재(不同齋)’라는 집 명칭은 ‘남들과 같지 않게’ 라는 뜻으로 건축주 삶의 모토이자 우리 가족의 삶을 담 은, 남들과는 같지 않은 집이 되길 바라는 의미이다.

▸ 수변공원 조망을 살린 배치

두 개의 도로에 접해있고 사다리꼴 형태를 띠는 대지는 서쪽으로 수변공원과 산책로가 내려다보인다. 

조망과 향을 고려하여 주택을 배치했는데, 서쪽의 수변공원 조망을 최대한 살리고 건물과 인접한 뷰를 피해 정남향으로 배치하여, 빛을 한껏 끌어들일 수 있었다. 

대지 북쪽으로 최대한 붙인 건물 배치로 남서쪽에 마당과 텃밭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공간과 프라이버시를 확보하였다. 

조경 또한 적절히 배치하여 주택의 특징을 최대한 살리고 차폐에 도움이 되도록 계획했다.

▸ 사방이 모두 다른 형태를 띠는 입면

부동재의 입면은 사방이 모두 다른 형태를 띤다. 남측 정면은 많은 양의 일사취득을 고려하여 넓은 창들을 내었고, 1층 일부분에 건축주의 취향을 반영한 노출콘크리트 미장 마감을 하여 매스 분리를 하였다. 배면은 북측에 인접한 도로와의 관계에서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해 요철 부분 없이 한 면으로 계획하고, 필요한 곳에만 크기가 다른 정사각창을 내어 포인트가 되게 하였다. 폴리카보네이트 마감을 사용하여 빛의 유입과 깔끔하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풍기는 우측면과, 서향 공원 조망을 살리면서 상징적인 형태를 띠는 좌측면은 이 주택 입면의 가장 큰 특징이다.

도로가에서 본 모습

건물 야경

현관 입구

Interior - 거실

▸ 효율적인 동선으로 가사의 편의성을 높인 1층

1층은 손님 및 공용공간, 2층은 가족을 위한 개인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많은 양의 일사취득을 위해 주사용 공간은 주로 남측에, 그 외 공간은 북측에 두고, 코어 공간들은 인접시켜 동측에 배치했다. 1층은 현관 가까이에 화장실 앞 세면대, 계단실을 두어 생활 동선이 편리하도록 계획하였다. 주방과 거실은 한 공간으로 두어 넓게 활용하도록 하였고, 주방 창문과 거실 창문을 한 축에 마주 보게 배치하여 맞통풍이 잘되도록 하였다. 다용도실은 주방과 연계하여 인접시켰고, 여기에 테라스로 통하는 문을 두어 텃밭으로 나가는 동선과 가사의 편의성을 높였다. 테라스에는 두 개의 폴딩도어를 두어 이용목적에 따라 가변 가능하도록 계획하였는데, 문을 전체 오픈하여 데크를 넓게 이용하거나, 손님이 왔을 경우 모임 공간으로 문을 닫아 사용할 수 있게 하였다.

주방

주방 옆 다용도실

복도 및 계단실

▸ 은은하게 빛을 내는 계단실

동측에 위치한 계단실은 유리창 대신 복층 폴리카보네이트를 마감재로 사용하였다. 주택 전면부에 노출이 많고 차도와 공원으로 내려가는 인도가 접한 곳에 위치해 있어 유동인구로부터의 프라이버시 보호와 일사 확보를 위한 것이다. 폴리카보네이트를 통한 밝은 빛의 유입은 계단실 전체를 밝혀주어 1층까지 연결되고, 야간에는 내부 조명이 은은하게 비춰 외부를 밝혀준다.

2층_ 복도 및 파우더룸

▸ 목적에 따라 다양하게 변형 가능한 2층

가족의 주 생활공간인 2층에는 작업실, 안방, 방, 드레스룸, 파우더룸, 화장실, 수납실, 발코니로 구성된다. 계단을 따라 좁은 복도를 지나면 박공 천장의 높은 천장고를 그대로 살린 작업실 공간이 나타난다. 

이 공간은 가족의 서재 겸 거실이자 다목적으로 활용 가능한 곳이며, 폴딩도어를 두어 가변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을 계획했다. 일사를 최대한 끌어들이기 위해 남측에 넓은 창과 고창을 두어 밝은 분위기의 공간이 되도록 연출했다. 안방과 파우더룸 사이에 있는 드레스룸은 양쪽에 문을 두었는데, 순환동선이 되게 하여 화장실로 가는 곳까지 동선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 집의 하이라이트인 2층 발코니는 안방 코너창과 더불어 탁 트인 수변공원의 조망을 집 안으로 한껏 끌어들이는 역할을 한다. 벽면과 천장을 적삼목루바로 마감하여 아늑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서향의 노을을 즐길 수 있는 휴식공간이 되게 하였다.

폴딩도어 안쪽 방, 샤워실

2층_ 침실 및 테라스

건축주 가족의 일상, 취향, 삶이 고스란히 담긴 ‘부동재’는 향에 따른 최적의 배치 계획과 기능적인 측면을 살린 공간 계획이 결합하여 집 명칭 의미를 살린, 건축주 가족을 위한 유일한 집 ‘不同齋’가 되었다.

(주)그리크지않은집의 다른 프로젝트

부동재
(주)그리크지않은집
(주)그리크지않은집
단독주택 · 2층
전북 전주시 단독주택 (2020)
단독주택 · 3층
전북 전주시 단독주택 (2018)│EBS 건축탐구 집 방영
단독주택 · 2층
전북 전주시 단독주택 (2017)
단독주택 · 1층
전북 완주군 구이면 원기리│제18회 전라북도 건축문화상 주거부문 금상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