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주택

사각오각

탑립동 주택은 서쪽과 동쪽으로 도로가 접하고 북쪽으로는 보행자전용도로가 접해있다.

북쪽으로 갈수록 경사가 높아지기 때문에 서측 도로에 면하도록 지하 주차장을 두어 차량의 진입을 고려하고 주택의 출입구를 남동쪽 도로에 사선으로 배치해 계단을 올라 진입하도록 설계하여 경사지를 활용했다. 주택 출입구의 계단은 콘크리트로 막힌 채로 올라오는데 다 올라오면 탁 트인 시야에서 펼쳐지는 작은 마당이 한눈에 들어온다.

대전 유성구 탑립동
용도 단독주택
구조 철근콘크리트조
설계종합건축사사무소 도하
시공(주)양주건설
인테리어N/A
사진김한빛
설계 기간4개월
시공 기간10개월
대지면적320.60㎡ (97.00평)
건축면적148.34㎡ (44.88평)
연면적291.44㎡ (88.18평)
층수지상 2층, 지하 1층
가구수1가구
준공년도2020년

Exterior

외부의 전체적인 모습은 회색과 흰색, 검은색 등 무채색을 활용해 모던한 느낌을 준다. 모던한 이미지이면서도 치장벽돌과 송판무늬노출콘크리트를 활용하여 주변 주택들과의 이질감이 없으면서도 차별화 되도록 하였다.

내부로 들어가게 전체적으로 화이트 색감에 우드를 더하였는데, 외부의 모던함을 가져와 연계성을 주면서도 우드를 활용하여 따뜻함과 반전을 더했다. 또한 문이나 프레임은 회색으로 하였지만, 가구나 칸막이 벽 등을 우드를 활용하여 포인트를 주어 과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녹아들도록 조화를 이룬다.

출입문을 열고 현관으로 들어오면 주방과 다이닝, 거실이 이어진 채로 한눈에 보여진다. 

Interior

거실의 일부를 상부 오픈하여 층고를 높여서 주방과 다이닝과의 공간이 이어지게 하면서도 답답하지 않고 시원한 거실을 설계하였다.

거실 남측에는 큰 창을 뚫어 마당이 보이도록 하였고 그 위로 세로 창을 두어 북측 거실까지 빛이 들도록 하였다.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 옆의 세로 창은 보행자전용도로와 인접 건물로부터 프라이버시를 확보하면서도 그림을 걸어놓은 듯 한 느낌으로 답답하지 않고 올라가면서 재미를 준다.

Interior

종합건축사사무소 도하의 다른 프로젝트

사각오각
종합건축사사무소 도하
종합건축사사무소 도하
단독주택 · 2층
탑립동 주택은 서쪽과 동쪽으로 도로가 접하고 북쪽으로는 보행자전용도로가 접해있다.북쪽으로 갈수록 경사가 높아지기 때문에 서측 도로에 면하도록 지하 주차장을 두어 차량의 진입을 고려하고 주택의 출입구를 남동쪽 도로에 사선으로 배치해 계단을 올라 진입하도록 설계하여 경사지를 활용했다. 주택 출입구의 계단은 콘크리트로 막힌 채로 올라오는데 다 올라오면 탁 트인 시야에서 펼쳐지는 작은 마당이 한눈에 들어온다.
단독주택 · 2층
도시의 빽빽한 아파트숲에 지친 건축주는 아이와 함께 여유를 담은 삶을 누리러 외곽의 주택단지 내 대지 하나를 구입했다고 했다. '내 아이를 마음껏 뛰어놀게 할 수 있는 마당이 있는 집. 집안 곳곳에서 풍경이 보이는 집. 구석진 공간이 없어 멀리 소통할 수 있는 집.' 이 프로젝트를 진행하면 수많은 소통 속에 일관된 바람이 그러했다.
다세대·다가구주택 · 4층
자연과 함께할 수 있는 집, 사방이 꽉 막힌 도심 내에서는 실현하기는 어렵다. 하지만 본 대지는 신도시 개발지구 내에 있는 정형적인 다가구주택이 즐비한 동네지만 대지 앞으로 작은 구봉천이 흐르고 있어 도심 내 자연을 충분히 느낄 수 있는 장점을 가졌다. 이에 따라 향과 조망, 하천 및 주변 환경과의 조화를 생각하며 설계를 진행했다.
상가건물 · 3층
갈마동 골목 코너에 부드럽게 자리하고 있는 이 건물 1층에는 크게 뚫린 창 안으로 보이는 카페의 풍경이 마치 하나의 그림이 걸린 듯 보인다. 건물의 코너 부분은 각지지 않게 라운드 형태로 마감을 하여 마주했을 때 부드러움과 친숙함을 느끼게 한다. 전체적으로 크림색의 단토타일을 사용한 점이 그러한 느낌을 극대화 시킨다. 건물의 1층 카페를 제외하고는 창을 최소화한 점은 관심과 궁금증을 끌어낸다. 2층으로 올라가는 입구에 라운드 형태의 문 또한 그 공간 안으로 들어가고 싶게 만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