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프로젝트

단독주택 3층
빌라_발리
액자정원을 품은 집>>> ‘빌라 발리’는 1층~3층까지 한가족이 거주하는 단독주택이다. 매년 발리로 여행을 떠날만큼 발리를 너무 좋아하는 건축주 부부는, 개방감있고, 화사하고, 따뜻한 집을 원했다. 주택 밀집지역에서 단독주택이라 하면, 1층의 개인 프라이버시가 제일 고려해야할 사항이다. 지나가는 사람들의 시선을 차단하되, 집안에서는 답답함이 없어야 한다.그래서 1층의 담장을 잘 활용해 보기로 했다.보통 담장은 건물과 분리된 하나의 벽처럼 존재하는데, ‘빌라 발리’는외부의 담장을 실내로 끌고 들어와, 정원을 만들어 자연스레 외부와 내부를 연결하여, 기능적인 요소와 미적인 요소두가지를 만족시켰다. 좁은 현관을 지나 실내로 들어서면, 다이닝룸과 마주한 화사하게 피어있는 꽃과 나무 ,환상적인 액자 정원이 펼쳐진다. 건축주는 층마다 기능적으로 공간이 분리되기를 원했으며, 1층은 주방과 다이닝 기능+단내림이 있는 썬큰공간+조경 공간을 두면서 가족들이 함께하는 공간, 2층은 각자의 거주 기능을 담은 마스터룸과 자녀방, 3층은 게스트가 많이 찾아오는 환경적인 요소를 넣어,발리를 담은 독립적인 공간(스테이+노천탕+테라스)를 두어, 도심속 휴양지 분위기를 연출한다.주거지로 둘러쌓인 site에, 외부매스에 비해 내부가 꽉꽉 채워진 평면계획이라, 외부에는 꼭 한가지 소재로 무게감과 임펙트를 주고 싶어, 도심지속 휴양지 같은 화사함을 선사하기 위해 햇살이 풍만함을 고려해, 주황빛 벽돌로 임체감을 표현하였다. 이로서, 햇살,바람,자연 모든게 공존하는 도심속 휴양지 분위기를 선사한다.
부산 동래구 민락동
단독주택 2층
ING 하우스
'ING 하우스' 단독주택 거주에 대한 로망을 가지고 있던 건축주는 마당과 가족들이 함께할 AV공간을 꿈꾸었다. 하지만 연고지가 아닌 지역으로 이사하는 부분에 대한 부담이 있어서 실천이 이루어지지 않았고, 자녀들이 성인이 되고 주거 이전에 대한 걱정이 줄어들게 되어 늦기전에 온 가족이 함께모여 즐거운 주택의 경험을 갖는데 가족 구성원분들이 동의하셔서 함께 사는 집을 짓게 되었다. 'ING 하우스' 집의 이름에 대한 에피소드는, 건물을 사용하면서 공간을 증축하거나 변형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계획하여  건물이 변해갈 수 있다는 의미의 “ING”를 붙인 ING하우스가 되었다. 건축주 부부는, 처음 집을 짓는 부분이라 단계적으로 하나씩 고민해보는 과정을 공부하면서 건축사사무소와 주택 전문 건설사 등을 많이 방문해보고 상담하였고, 고민 끝에 설계과정이 장점인 라움건축사사무소를 택하게 된 것이다. 건축주의 요구 사항은,  자녀들이 정해진 면적이내에서 생활패턴에 따라 테라스와 붙박이장, 창호 등을 선택 할 수 있도록 하고 가족실과 테라스, 마당의 장점을 살릴수 있는 주택 설계안을 요청하였다. 두 자녀의 방은 가족실과 드레스룸, 화장실을 사이에 두고 단부에 배치했는데,  각 방을 사용할 자녀의 취향에 따라 테라스 공간과 발코니 확장 공간을 적용했다.  이에 더해 부부가 집을 지으려는 가장 큰 목적 중 하나였던 AV룸의 경우 가족 간의 대화와 취미 공유,  자녀 친구들의 파티룸 등  가변적인 용도로 사용할 수 있도록 계획하였다.  2개의 테라스를 끼고 있어 봄, 가을에 즐기는 루프탑 파티의 핵심 공간이 되기도 한다.  
인천 서구 청라동

프로젝트 찾기#������&������������

필터
초기화
건축용도
지역
empty
검색 조건에 맞는 프로젝트가 없습니다.
다른 단어로 검색해 보세요!